'위안부'증거아카이브구축

일본군 '위안부'의 역사가 국제사회에서 정확히 논의되고 교육되도록, 증거자료 영역본을 인터넷을 통해 전 세계 사람들이 찾아볼 수 있도록, 영문 온라인 아카이브를 구축하고자 합니다.

  • 목표액 10,000,000원 중 118%
  • 11,891,999원
  • 312 명 후원
  • 후원 마감
  • 이 후원함은 2021-05-13에 종료되었습니다.

이 후원함에 대하여

* 모금목표액 달성하여 조기종료하였습니다.

일본군 ‘위안부’ 증거자료
UCLA 내 온라인 아카이브 구축을 위한 모금 캠페인

전 세계인들이 ‘위안부' 문제에 관한 증거자료를 손쉽게 찾아볼 수 있게 됩니다!

미국 내 고등학교에서 ‘위안부' 문제의 진실을 배울 수 있도록 합시다!

○ 모금 기간: 2021. 3. 24 ~ 5. 20

○ 목표액: 1천만원

사단법인 오픈넷은 일본군 '위안부'의 역사가 인터넷을 통해 국제사회에서 정확하게 알려지고 교육되도록 하는 데 일조하기 위해 미국 대학 내에 ‘위안부' 제도의 실상과 그에 대한 책임을 규명하는 증거문서들에 대한 해제 영역본의 온라인 아카이브 구축을 위한 모금을 시작합니다. 

오픈넷은 인터넷을 통해 중요한 정보가 공개되고 공유되도록 하기 위한 운동을 해왔습니다. 대표적으로 미투폭로 등 사회적 고발을 어렵게 만드는 사실적시 명예훼손죄 폐지 활동과 판결문 공개 운동이 있습니다. 전시(戰時)여성의 인권 문제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염원하는 우리나라만의, 또는 과거에 머무는 문제가 아니라, 나이지리아 보코하람, 미얀마 로힝가, 보스니아 내전 등 과거에도, 현재도 진행되고 있는 세계적 여성인권의 문제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 램지어 교수 사태에서 볼 수 있듯이 국제사회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축소, 왜곡, 미화, 삭제하려는 움직임이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역사수정주의를 근절하기 위해서는 진실을 입증하는 영어로 된 자료의 제공과 확산이 필수적입니다. 

특히, 지난 2016년 캘리포니아 고등학교 세계사 교과과정에 일본군 “위안부” 문제가 새로이 포함되었으나, 그들에게 다소 생소한 주제인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대하여 미국 역사교사들이 정확한 내용을 수업에 반영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신뢰할 수 있는 교사용 참고자료 및 1차자료가 다수 필요한 상황입니다. 한국, 일본, 중국 등 아시아 피해국에서는 일본군 "위안부"에 대한 심도깊은 연구가 이루어져 왔고, 여러 논문 및 다수의 1차자료가 해제와 함께 제공되고 있으나 이 중 영어로 제공되어 있는 자료는 극히 일부일 뿐이고, 이마저도 정보가 여기저기 흩어져 있어 자료검색이나 이용이 비효율적인 상황입니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이미 한국어 해제가 제공되어 있는 1차자료 및 여러 참고자료들을 영역하거나 이미 영역되어 있는 자료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하여, 미국 내 신뢰할 수 있는 대학교에서 온라인 아카이브의 형태로 제공할 계획이며 그렇게 되면 영어권 국가의 교육자 및 학생들이 쉽게 찾아 볼 수 있게 됩니다. 

 

<아카이브에 포함될 사료의 예 및 영어설명: 1938년 6월 27일 보병 제9여단 진중일지(1938.7.1~1938.7.31)에 포함되어 있는 북지나방면군 참모장 통첩(方軍參二密 제161호) “군인 군대의 대주민행위에 관한 주의의 건 통첩”
- 중국북부지역에 배치된 일본군 참모장이 군인들의 주민대상 성범죄가 만연하고 있어 “위안”시설을 설치할 필요가 있음을 통첩하는 내용>
 

 

이를 위해 고려대학교 미국법센터, 배상과 교육을 위한 위안부 행동(CARE), UCLA 한국학센터한국여성인권진흥원 일본군 ‘위안부' 문제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현재 전쟁 당시 일본군 공문서 50건, 연합군 자료 30건 등의 영문 콘텐츠화를 마쳤고, UCLA 한국학센터와 영구적인 온라인 아카이브 구축에 대한 협의를 마쳤습니다. 위 자료들은 오는 5월 21일 고려대학교 로스쿨과 UC얼바인 로스쿨의 공동학술세미나에서 소개될 예정이며, 이 중 주요자료는 교사용 자료집으로 제작되어 교사들에게 제공될 예정입니다.

목표금액은 1천만원이며 기간은 5월 20일까지입니다. 모금되는 금액은 전액 온라인 아카이브 구축 비용으로 이용될 것입니다.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

 

※ 사단법인 오픈넷은 기획재정부장관이 지정한 기부금단체로, 연간 기부금 모금액 및 활용실적을 매년 공개합니다. 보내주신 기부금에 대해서는 기부금영수증 발행이 가능하며, 연말정산 시 세액공제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 기부금영수증 발급을 원하시는 분은 연락받으실 이메일, 전화번호를 정확히 기재해주세요.

사단법인 오픈넷

사단법인 오픈넷

오픈넷은 자유, 개방, 공유의 인터넷을 만들기 위해 활동하는 NGO입니다. 인터넷을 통해 중요한 정보가 공개, 공유되도록 하기 위한 운동의 일환으로 '위안부' 역사의 증거들을 모아 UCLA 내 온라인 아카이브를 구축합니다.

후원자들의 한마디

  • 차민규 :
  • 김시은 : 진실을 알려야줘. 일본은 기업들이하던데 우리나라 기업인들은 도대체 분노를 모르는듯
  • 한기정 :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 이백규 : 소액이지만 참여합니다. 정확한 역사적사실이 알려지길 바랍니다.
  • 문경민 : 작은 금액이지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박종희 : 화이팅!
  • 박건 : 화이팅
  • 김동진 : 감사합니다.
  • 박영헌 : 힘내세요!!
  • 노재열 : 수고 많으십니다. 작으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합니다.